봉화군, 솔잎혹파리 방제사업 실시
                 
 
 
봉화군은 관내 소나무 생육에 많은 피해를 입히고 있는 솔잎혹파리로부터 피해를 최소화하고 산림생태계 유지와 우량 소나무림을 보호하기 위해 ‘2022년 솔잎혹파리 방제사업’을 이달 말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이번 솔잎혹파리 방제사업은 사업비 4000만 원을 투입해 봉성면 창평리, 명호면 풍호리 일대 소나무림 30ha에 인체 및 환경 피해가 적은 저독성 약제를 사용해 적기 방제를 실시한다.

아울러 솔잎혹파리 나무주사 약제로 방제된 소나무의 솔잎을 채취해 식용할 경우 생명의 위험이 있는 만큼 사업대상지 주변에 현수막 및 안내 경고판을 설치해 안전사고 예방에도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김재원 산림녹지과장은 “솔잎혹파리뿐만 아니라 매미나방 등 주변 산림에 피해를 입히는 산림병해충을 적기에 방제함으로써 봉화군의 산림자원 유지․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진뉴스 편집부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 합니다 >